경실련 "LH, 10년 동안 여의도 14배 크기 공공택지 매각"

경실련 "LH, 10년 동안 여의도 14배 크기 공공택지 매각"

2023.11.28. 오전 04:32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한국토지주택공사, LH가 10년 동안 민간에 팔아넘긴 공공택지가 여의도의 14배 크기라는 시민단체 분석 결과가 나왔습니다.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은 어제(27일) 기자회견을 열고 LH가 지난 2013년 1월부터 올해 8월까지 매각한 공동주택 용지가 40㎢ 규모라고 밝혔습니다.

경실련은 LH가 이 땅을 매각하지 않고, 무주택 서민을 위한 장기 공공주택을 짓는 데 사용했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매각된 부지에 용적률 200%를 적용해 1채당 25평 규모의 장기 공공주택을 지었다면 97만여 세대를 공급할 수 있었다고 계산했습니다.

LH의 해당 공공택지 매각 대금은 74조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YTN 권준수 (kjs81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