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보복 살해' 30대 남성 구속..."도주 우려"

실시간 주요뉴스

폭행 신고를 한 여자친구를 흉기로 찔러 보복 살해한 혐의를 받는 30대 남성이 구속됐습니다.

서울남부지방법원은 보복 살인 혐의를 받는 김 씨에 대해 도주 우려가 있다면서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김 씨는 법원에 출석하는 과정에서 피해자에게 정말 죄송하다면서, 범행을 계획할 생각은 없었다는 취지로 말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26일 아침 7시 20분쯤 서울 금천구 시흥동에 있는 상가 지하주차장에서 여자친구를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살해한 뒤 도주한 혐의를 받습니다.

경찰은 이별을 통보한 피해 여성이 자신의 폭행을 경찰에 신고한 데 앙심을 품고 범행을 저질렀다는 김 씨 진술을 확보해 살인 대신 형량이 더 무거운 보복 살인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YTN 우철희 (woo7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