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택시 44대 뒷좌석 커터칼로 그어 망가뜨린 남성 구속

실시간 주요뉴스

인천 부평경찰서는 택시 44대의 뒷좌석을 커터칼로 난도질한 혐의로 60대 남성 A 씨를 구속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10월부터 인천 관내 택시 44대의 뒷좌석 가죽 시트 등을 커터 칼날로 그어 망가뜨린 혐의를 받습니다.

지난해 11월 첫 신고가 접수된 뒤 관련 신고가 잇따르자 경찰은 택시회사와 공조하며 40일 넘게 추적한 끝에 지난주 A 씨를 붙잡았습니다.

경찰은 A 씨가 진술하는 범행 동기가 상식적이지 않다며 자세한 경위를 파악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YTN 이준엽 (leejy@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