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금은방 털이범 잡고 보니..."지폐 5억 원어치 위조"

실시간 주요뉴스

금은방 털이범 잡고 보니..."지폐 5억 원어치 위조"
5억 원이 넘는 위조지폐를 만든 혐의를 받는 20대 두 명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 평택경찰서는 지폐를 위조하고 절도를 저지른 혐의로 20대 남성 2명에 대한 구속 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이들은 그제(5일) 새벽 4시 반쯤 경기 평택시에 있는 금은방에 침입해 귀금속 5천만 원어치를 훔치고 달아난 혐의를 받습니다.

또 지난달부터 경기 수원시 사무실에서 5만 원권 위조지폐 5억여 원어치를 만든 혐의도 받습니다.

경찰은 한국은행에 확인한 결과, 위조지폐가 시중에 유통되지는 않은 거로 보고 추가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YTN 황보혜경 (bohk101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