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동연 지사 '비서 부정채용' 의혹...검찰도 무혐의 결론

실시간 주요뉴스

김동연 지사 '비서 부정채용' 의혹...검찰도 무혐의 결론
지난 지방선거에서 '비서 부정 채용' 의혹을 부인해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고발된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경찰에 이어 검찰에서도 무혐의 결정을 받았습니다.

수원지방검찰청은 오늘(29일) 김 지사의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가 인정되지 않는다고 판단하고 관련 기록을 경찰에 반환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김 지사는 지난 5월 진행된 TV 토론회에서 아주대 총장 시절 비서였던 A 씨를 기획재정부에 부정 채용한 것 아니냐는 당시 무소속 강용석 후보 질의에 자격 요건이 충분히 맞아 채용한 거라 답했습니다.

이후 대학생 단체가 김 지사를 허위사실을 공표한 혐의로 고발했지만, 경찰은 A 씨가 실제 공정한 절차를 밟아 채용됐고 김 지사가 관여한 사실이 없다고 판단해 불송치 결정을 내렸습니다.


YTN 김다연 (kimdy081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