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서울경찰, 이스타항공 '허위 자료 제출 의혹' 수사 착수

실시간 주요뉴스

서울경찰, 이스타항공 '허위 자료 제출 의혹' 수사 착수
이스타항공이 국제항공운송사업 변경면허를 신청하는 과정에서 허위 회계자료를 제출했다는 의혹에 대해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서울경찰청 금융범죄수사대는 이번 주 초 해당 사건을 경찰청 국가수사본부로부터 넘겨받아 이스타항공이 완전자본잠식 상태를 의도적으로 숨겼는지 등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앞서 국토교통부는 이스타항공이 현 대표이사 명의로 변경 면허를 신청하는 과정에서 허위 회계 자료를 제출한 정황이 확인됐다며 국수본에 수사 의뢰했습니다.

국토부 조사 결과 이스타항공은 모든 항목을 지난 2021년 11월 말 기준으로 작성하면서, 결손금 항목만 지난 2020년 5월 말 기준으로 작성해 완전 자본잠식 상태를 숨긴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YTN 김철희 (kchee2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