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질병청장 "확진자 격리 의무 해제, 사회적 합의 필요"

실시간 주요뉴스

질병청장 "확진자 격리 의무 해제, 사회적 합의 필요"
백경란 질병관리청장이 코로나19 확진자 격리 의무를 해제하는데 사회적 합의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백 청장은 오늘(9일) 첫 기자간담회에서 확진자 격리 의무 해제 원칙으로 사회적 합의를 꼽았습니다.

격리 의무를 없애면 유행 규모가 커져 환자 증가로 인한 질병 부담이나 피해가 잇따를 수밖에 없다며, 이런 부분을 우리 사회가 얼마나 감당해낼지 합의가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피해 최소화를 위해 고위험군이 제때 치료받을 수 있는 의료 체계 정비가 중요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외에도 격리 의무가 해제되면 아파도 쉬지 못하게 될 수 있다며, 아프면 쉬고 회복할 수 있는 성숙한 문화와 제도적 뒷받침이 마련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YTN 이형원 (lhw90@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