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추석 연휴 ' 하루 앞...전국 주요 고속도로 상황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본격적인 추석 연휴를 하루 앞뒀는데요.

고속도로와 주요 도로 상황도 알아보겠습니다.

코로나 유행 상황이라, 대중교통 대신 자가용을 이용하시는 분들도 많으실 텐데요.

유가연 캐스터 전해주시죠.

[캐스터]
하루 일찍 연휴 시작한 분들도 계실 텐데요.

아직까지는 고향 가는 길 많이 답답하지는 않습니다.

그래도 점차 충청 이남으로 내려가는 길 정체가 생기고 있는데 천안지역은 이미 이동량 두드러집니다.

경부선 부산 방향으로 천안 부근 그리고 논산 천안 간 고속도로 일대로 지나기 어렵고

중부 내륙선의 경우도 하행선 정체 길게 이어지고 있습니다.

여주 부근 8km 구간 가장 어려운데요.

창원 방향으로 이 구간 지나는 데만 30분 정도 잡아주셔야겠고요.

여기 지나더라도 진천터널 부근 다시 한번 주춤합니다.

중부선의 경우 남이 쪽으로 호법에서 모가 사이로 3km 구간 가장 막힙니다.

논산 천안 간 고속도로 논산 방향으로 남풍세나들목 부근 점점 정체가 길어지는데요.

이제는 9km 구간 답답하고요.

경부선은 부산 쪽으로 천안과 천안분기점 사이로 6km 구간 가장 어렵습니다.

반면에 반대 서울 쪽으로는 경기권 기흥에서 수원 신갈까지 속도 내려갔다가 도심 진입을 앞두고 양재부터 반포까지 7km 구간 가장 막힙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목포 쪽으로 팔곡분기점 부근 2km 구간 막히는데요.

이제는 화성휴게소 부근에서도 5km 구간 답답하고요.

반대 서울 쪽으로는 발안 부근 1차로 승용차 관련 처리하면서 서평택분기점부터 속도 뚝 떨어집니다.

전 좌석 안전띠 잊지 마시고요.

고속도로 교통방송이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