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추석 이틀 전 교통사고 최다...20세 이하 운전자 사고 급증

실시간 주요뉴스

추석 이틀 전에 교통사고가 집중적으로 발생한다는 분석 결과가 나왔습니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은 2018∼2020년 추석 연휴에 교통사고 통계를 분석한 결과, 추석 연휴 기간 발생한 교통사고는 하루 평균 511건, 사상자 수는 877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귀성 행렬이 시작되는 추석 이틀 전 교통사고와 사상자 수는 각각 하루 평균 785건, 1천165명으로, 추석 연휴 평균을 크게 웃돌았습니다.

특히 20세 이하 운전자가 낸 교통사고는 한 해 평균 7%씩 증가했고, 해당 연령대 운전자들이 렌터카로 낸 교통사고 사상자 수는 모두 22명으로 지난해 10명보다 2.2배 늘었습니다.

공단 관계자는 20세 이하 젊은 운전자들이 추석 연휴에 귀성하는 대신 여행지에서 렌터카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아지면서 관련 교통사고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습니다.


YTN 박희재 (parkhj022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