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가족 운영' 어린이집에서 대마 길러..."원장실 앞에서도 재배"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가족 운영' 어린이집에서 대마 길러..."원장실 앞에서도 재배"

2021년 08월 02일 14시 0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단속을 피해 어린이집과 해안가 습지 등에서 대마를 재배하고 흡연한 일당이 붙잡혔습니다.

해양경찰청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 등을 받는 50대 A 씨 등 5명을 구속해 검찰에 송치하고 40대 B 씨 등 14명은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A 씨 등은 지난해 3월부터 A 씨 가족이 운영하는 어린이집 원장실 앞 복도와 뒤뜰, 옥상 등지에서 대마 13포기를 키우고 이를 인천 남동구 갯벌과 가까운 공유수면에 옮겨 재배한 혐의를 받습니다.

특히 주범 A 씨는 지난 2월 자신이 재배한 대마를 흡연한 뒤 환각 상태에서 차를 몰고 인천대교를 오가기까지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해경은 지난 1월 첩보를 입수한 뒤 피의자들을 차례로 붙잡았고, 이들이 소지하고 있던 대마 260g도 압수했습니다.


YTN 김다연 (kimdy081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