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시신 옆에 나란히 누워 있던 김태현...소름 돋는 전문가의 분석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시신 옆에 나란히 누워 있던 김태현...소름 돋는 전문가의 분석

2021년 04월 08일 06시 3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김태현, 세 모녀 살해 이후에도 계속 머물러
김태현, 숨진 큰딸 옆에 누워 의식 잃은 채 발견
"사후까지 피해 여성 데려가려는 의식 치른 듯"
"광적인 소유욕 드러낸 모습…편집증적 행태"
[앵커]
세 모녀를 잔혹하게 살해하고 경찰에 발견된 날, 김태현은 시신 바로 옆에 나란히 누워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전문가들은 스토커의 광적인 소유욕을 보여주는 거라고 분석했습니다.

정현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세 모녀가 살던 아파트에 김태현이 들어갔던 건 지난달 23일 오후 5시 반쯤.

이후 이틀이 지나 경찰에 발견될 때까지 바깥으로 출입한 흔적이 없었습니다.

[경찰 관계자 : 냉장고에 있던 거 혹시 꺼내 먹은 거 아니냐에 대해 확인했는데요. 취식, 음식은 아니고요. 술 (마셨다) 이런 부분에 대해서는 일부 어떤 진술은 있었거든요.]

큰딸의 지인에게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강제로 문을 열고 들어갔을 때,

거실에 큰딸이 숨져 있었고 바로 옆으로 김태현이 나란히 누워 있었습니다.

의식을 잃은 상태였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자해한 뒤 시신을 바로 눕히고 자신도 그 옆에 누운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습니다.

이런 행태에 대해 범죄 전문가들은 김태현이 사후세계까지 피해 여성을 데려가려는 본인만의 의식을 치른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여성을 스토킹하면서 광적으로 집착한 소유욕이 마지막을 함께 하려는 모습으로 드러났다는 해석입니다.

[공정식 /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교수 : 피해자와 그에 대한 집착을 사후에까지 놓지 않았다는 걸 반증해주는 증거로 볼 수 있는 거죠. 사이코패스라고 단정하긴 힘들다, 사이코패스는 그렇게 행동 안 하거든요.]

한 차례 김태현을 면담한 프로파일러들은 정확한 범죄 심리를 분석하기 위해 추가로 면담을 이어갈 예정입니다.

경찰은 면담 결과를 토대로 추가 검사 여부를 결정한다는 방침입니다.

YTN 정현우[junghw5043@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