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군포 원광대 산본병원 간호사 확진...일시 폐쇄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군포 원광대 산본병원 간호사 확진...일시 폐쇄

2020년 05월 23일 14시 5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경기도 군포에 있는 원광대학교 산본병원에서 근무하는 간호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건물이 일시 폐쇄됐습니다.

군포시는 원광대학교 산본병원에서 일하는 25살 남성 A 씨가 37번째로 확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A 씨가 근무하던 병원 건물이 방역을 위해 일시 폐쇄됐고 입원과 퇴원도 불가능합니다.

역학 조사 결과, A 씨는 지난 17일 저녁 7시부터 새벽 3시까지 안양에 있는 일본식 주점 '자쿠와'에서 용인 73번째 환자와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군포시 관계자는 건물 전체를 비롯해 확인된 A 씨의 동선에 있는 다른 건물도 함께 방역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용인 73번째 환자는 A 씨를 만나기 이틀 전 안양 '자쿠와'에서, 연휴 동안 클럽을 다녀온 군포 33번 환자와 함께 술을 마신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박희재 [parkhj022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