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284명| 완치 6,598명| 사망 186명| 검사 누적 466,804명
'n번방 이용자 신상털이' SNS 계정 잇따라
Posted : 2020-03-26 13:44

동영상시청 도움말

이른바 'n번방'과 '박사방'을 비롯해 성 착취물이 유포된 텔레그램 방을 이용한 회원들도 가해자로 보고 공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는 가운데, SNS에서 회원으로 지목된 사람들의 신상 정보가 잇따라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여러 SNS 계정에는 조주빈이 운영한 '박사방'의 초기 회원으로 지목된 남성 12명의 얼굴과 신분증 사진 등이 올라와 있는데, 게시물마다 해당 남성들을 비난하는 댓글이 수천 개씩 달리고 있습니다.

이 밖에도 'n번방' 이용이 의심되는 사람들의 이름과 거주지 등을 공개하는 SNS 계정이 여럿 개설됐습니다.

이 계정은 대부분 누리꾼의 제보로 'n번방' 이용자를 특정하고 있는데, 자신은 이용자가 아닌데도 신상이 공개돼 피해를 봤다며 반박하는 글도 올라오고 있습니다.

정현우 [junghw504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