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행정법원 "응급실 번호 스팸 처리한 의사...해임 과중"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행정법원 "응급실 번호 스팸 처리한 의사...해임 과중"

2020년 01월 26일 10시 1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행정법원 "응급실 번호 스팸 처리한 의사...해임 과중"
응급실 야간당직 문자 호출 번호를 스팸 처리하는 등 근무 상태가 나쁜 의사라도 해임까지 하는 것은 과중하다는 법원 판단이 나왔습니다.

서울행정법원은 대학병원을 운영하는 A 학교법인이 교수 B 씨의 해임 취소 결정을 취소해달라며 교원소청심사위원회를 상대로 낸 소송에서 사실상 원고 패소로 판결했습니다.

재판부는 B 씨의 근무 상태가 불량했던 점을 인정하면서도 A 법인의 처분이 재량권 범위를 남용한 것이라 교원소청심사위의 해임 취소 결정이 타당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A 법인은 대학병원 분과장직을 수행한 교수 B 씨가 초진 환자 진료를 받지 않고 응급실 야간 당직 문자 호출 번호를 스팸 처리하고 전공의에게 폭언했다는 이유 등으로 B 씨에게 해임 처분을 내렸습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