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단독] 檢, '감찰 무마 의혹' 김용범 차관 참고인 신분 조사
Posted : 2019-11-28 21:52

동영상시청 도움말

유재수 전 부산시 부시장의 청와대 감찰 무마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당시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었던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울동부지방검찰청은 김용범 차관의 국회 일정 등을 고려해 최근 여의도에서 만나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김 차관을 상대로 금융위 부위원장 시절인 지난 2017년 청와대에서 유 전 부시장 비위 의혹을 통보받은 경위와 금융위 차원에서 아무런 조치를 하지 않은 이유 등을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차관을 조사한 검찰은 당시 최종구 금융위원장도 조만간 조사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런 가운데, 검찰은 오늘 유 전 부시장이 구속된 뒤 처음으로 소환해 청와대 감찰 무마 의혹 등을 집중적으로 추궁하고 있습니다.

안윤학 [yhah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