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강풍에 주요 공항 항공기 230여 편 결항
Posted : 2019-09-07 11:25
초강력 태풍 '링링'이 몰고 온 강풍의 영향으로 인천공항과 김포공항 등 전국 주요 공항에서 항공기 230여 편이 결항 됐습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오늘 오전 10시 기준, 항공기 86편이 결항됐고, 71편이 지연됐다고 밝혔습니다.

김포공항에서는 국내선 14편이 결항했고, 제주공항은 국내선 120편, 국제선 6편의 운항이 취소됐습니다.

또 김해공항 5편, 청주공항 2편, 대구공항 1편, 울산공항 1편, 사천공항 1편이 각각 결항 됐습니다.

인천공항공사는 현재 24시간 비상대책본부를 가동 중이며, 전국 14개 공항을 운영하는 한국공항공사도 본사에 중앙재난상황실을 설치하고 각 공항에도 재난 상황반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