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정종선 前 고교축구연맹회장 영장 심사...성폭력 혐의 부인
Posted : 2019-09-04 21:56

동영상시청 도움말

축구부 운영비 횡령과 성폭력 의혹을 받는 정종선 전 한국고등학교 축구연맹 회장의 구속 여부가 이르면 오늘 결정됩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오늘 오전 10시 반부터 정 전 회장의 구속영장 심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법원에 출석한 정 전 회장은 성추행과 성폭행 혐의가 사실이 아니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그렇다고 짧게 대답했습니다.

축구 국가대표 출신인 정 전 회장은 고등학교 감독으로 재임하던 시절 학부모들에게 축구부 운영비 등 각종 명목으로 수천만 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학부모를 상대로 성폭력을 저질렀다는 의혹도 제기됐습니다.

앞서 대한축구협회는 지난달 스포츠 공정위원회를 열어 정 전 회장에게 징계 최고 수위인 '제명'을 결정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