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승리·정준영, 가해자이자 피해자" 교수 발언 논란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3-20 22:28
한국외대 교수가 강의 도중 경찰 조사를 받는 가수 승리와 정준영 씨가 "가해자이자 피해자"라고 말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어젯밤(19일) 10시 반쯤 페이스북 '한국외국어대학교 대나무숲' 페이지에 이 같은 내용의 익명 제보가 올라왔습니다.

제보자는 외대 A 교수가 전공 강의 도중 승리와 정 씨를 언급하며 "이들은 가해자이기도 하지만 피해자"라고 말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교수가 "공인이 일하는 게 힘들면 그런 게 분출구가 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며 불쾌함을 드러냈습니다.

A 교수는 성범죄를 두둔하려는 의도는 아니었다며 연예인들이 감정과 욕구를 올바르게 발산하지 못할 경우 잘못된 행동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뜻이었다고 해명했습니다.

학교 측은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면서 필요할 경우 조사에 착수할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