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베개와 결혼한 남성, 댓글 여성 협박하다 구속
베개와 결혼한 남성, 댓글 여성 협박하다 구속
Posted : 2017-01-16 18:00
과거 TV 프로그램 '화성인 바이러스'에 출연해 캐릭터가 그려진 베개(다키마쿠라)와 결혼한 남성으로 눈길을 끌었던 이 모(26세) 씨가 SNS에 자신을 비난하는 댓글을 쓴 여성만 골라 합의금을 뜯어내다 구속되었다.

경기 의왕경찰서는 공갈과 공갈 미수, 음란물 유포 혐의 등으로 이 모 씨를 구속했다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 씨는 2010년부터 트위터와 인터넷 카페 등에 자신이 좋아하는 캐릭터와 성행위를 하는 사진과 글을 올린 뒤, 이를 비난하는 여성들에게 고소하겠다고 협박해 합의금 명목으로 3,000여만 원을 뜯어낸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 여성만 약 50여 명에 이른다.

이 씨는 특히 범행이 쉽다는 이유로 학생, 취업준비생 등 10~20대 초반의 여성만 골라 경찰에 고소장을 접수한 뒤 "합의가 안 되면 별금 형을 받을 것이고, 손해배상 변호사 비용 등 막대한 손실이 돌아간다"고 협박해 합의금을 뜯어냈다.

이 씨의 구속 소식에 온라인에서는 "오덕 페이트(이 씨의 닉네임)가 구속되었다"면서 "오덕 페이트에 대한 비난은 남녀 가릴 거 없었는데 일부러 여성만 골라서 협박했다는 걸 보니 어이가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사람들이 비난할만한 사진이나 글을 게재한 뒤에 노린 것 같다는 의견도 나온다. 어그로(일부러 부정적인 관심을 끄는 행위)성 사진을 올려두고 누군가 조금이라도 비난하면 협박을 하는 건 알았지만, 계획적으로 돈을 뜯어낼 줄은 몰랐다는 반응도 이어졌다.

경찰은 추가 피해자가 있을 것으로 보고 이 씨를 상대로 여죄를 조사 중이다.

YTN PLUS 최가영 모바일PD
(weeping07@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