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국내 원어민강사 마약검사 강화

실시간 주요뉴스

사회

국내 원어민강사 마약검사 강화

2011년 02월 07일 15시 3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국내 원어민강사 마약검사 강화
국내에서 일하는 원어민 강사에 대한 마약검사가 강화됐습니다.

법무부는 회화지도 비자로 국내에 들어온 외국인들이 어학원 등에 강사로 취업할 때, 마약복용 의심자에 대해 두 차례 검사받도록 한 출입국관리법시행규칙 개정안을 고시했습니다.

이에 따라 외국인은 취업 시 식품의약품안전청이 허가한 마약류 진단시약으로 대마초와 필로폰 등에 대해 1차 면역검사를 받고 양성반응이 나타나면 2차 확진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2차 검사에서도 양성반응이 나오면 비자 발급이나 연장이 금지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