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분향소 철거' 공개 토론 제안
Posted : 2009-06-01 02:50
경찰의 시민 분향소 철거는 작전 지역을 벗어난 의경들의 실수라는 해명에 대해 지난해 육군 전환복무를 신청했던 전경이 주상용 서울경찰청장에게 공개 토론을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이계덕 씨는 자신의 블로그에 올린 글에서, 주 청장이 전의경들에게 책임을 떠넘기고 있다며 정말 실수로 분향소가 철거됐는지 자신과 토론해보자고 제안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해 촛불집회 진압에 전의경을 동원하는 것은 부당하다며 육군 전환복무를 신청했다가 근무태만 등의 이유로 징계를 받고, 동료 부대원을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김도원 [dohwon@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