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예술의 전당에 불…2,000명 대피
VOD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07-12-12 23:08
[앵커멘트]

서울 예술의전당 오페라 하우스에서 오페라 '라보엠' 공연 도중 불이 났습니다.

관객과 배우 20여 명이 병원으로 옮겨졌고 2,000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박소정 기자!

무대에서 불이 난 것입니까?

[리포트]

서울 서초동 예술의 전당의 오페라 하우스 무대 위에서 났습니다.

당시에는 오페라 '라보엠'이 공연되고 있었습니다.

보시는 화면이 불이 난 무대 모습입니다.

불이 난 건 저녁 7시 45분쯤.

7시 반쯤 공연이 시작됐으니까 시작된 지 15분 정도 지난 때입니다.

관객들 말에 따르면 원고에 불을 붙여 무대에 있는 벽난로에 던지는 장면에서 불씨가 무대 뒷편에 있는 커튼에 옮겨 붙었고, 불길이 벽을 타고 천장까지 번진 것으로 보입니다.

불이 나자 공연은 바로 중단이 됐습니다.

그리고 무대 아래 있던 보조원들이 분말소화기로 불을 끄려고 시도하는 사이, 공연장 안에 있던 관객 등 2,000여 명이 급히 대피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관객과 배우 20여 명이 연기를 들이 마셔 병원으로 호송됐습니다.

불은 30분 만에 꺼졌습니다.

소방차 32대가 출동해 진화 작업을 마무리했습니다.

오페라 '라보엠' 공연은 모레, 그러니까 오는 14일까지 예정돼 있었는데, 예술의 전당 측은 내일과 모레 공연을 모두 취소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관객들에게는 공연비를 모두 환불하겠다고 말했습니다.

YTN 박소정[sojung@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