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값 3주 연속 상승...휘발유 평균가 1700원대 진입

기름값 3주 연속 상승...휘발유 평균가 1700원대 진입

2024.04.20. 오전 08:44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이번 주 국내 주유소 휘발유와 경유 가격이 동반 상승했습니다.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이번 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는 L당 1695.1원으로 전주보다 21.8원 올랐습니다.

일간 기준으로는 지난 18일 1701.69원을 기록해 5개월여 만에 1700원대에 진입했습니다.

주간 단위로는 3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지역별로는 제주가 18.6원 오른 1776.2원으로 가장 높았고 대구가 20.2원 상승한 1665.3원으로 가장 낮았습니다.

상표별로는 GS칼텍스 주유소가 1704원으로 가장 높았고, 알뜰주유소가 1667원으로 가장 낮았습니다.

경유 판매가격도 L당 1562.4원으로 전주보다 11.1원 올라 3주 연속 올랐습니다.

국제유가는 중동 확전 우려 감소와 미국의 고금리 장기화 조짐 등에 하락했습니다.

우리나라 원유 수입 기준인 두바이유는 배럴당 1.2달러 내린 89.3달러로 집계됐습니다.

국제 자동차용 경유 가격은 3.1달러 하락한 105.1달러였고 국제 휘발유 가격은 103.1달러로 0.3달러 올랐습니다.

대한석유협회 관계자는 지난주까지 국제유가가 상승했고 원-달러 환율 강세도 상승 요인으로 작용해 휘발유와 경유 모두 국내 가격 상승세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YTN 류환홍 (rhyuh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