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한국 장시간 노동자 비중, OECD 평균 수준으로 감소"

실시간 주요뉴스

"한국 장시간 노동자 비중, OECD 평균 수준으로 감소"
우리나라의 장시간 노동자 비중이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 평균 수준까지 떨어졌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한국경영자총협회가 발표한 보고서를 보면, 재작년 우리나라에서 일주일에 50시간 넘게 일하는 노동자 비중은 실근로시간 기준 12%로, OECD 평균인 10.2%보다 1.8%포인트 높았습니다.

일주일에 60시간 넘게 일하는 노동자는 3.2%로 OECD 평균인 3.8%보다 낮았습니다.

이는 20년 전인 지난 2002년 50시간 이상 노동자 비중이 48%, 60시간 이상은 22%로 당시 OECD 평균보다 4배 가까이 높았던 것과 비교하면 비중과 격차가 모두 줄어든 것입니다.




YTN 황보혜경 (bohk101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