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모바일 신분증 시스템 '먹통'...6시간여 만에 복구

실시간 주요뉴스

웹사이트와 애플리케이션의 접속이 중단되며 불편을 빚었던 정부의 모바일 신분증 시스템이 서버 장애 6시간여 만에 복구됐습니다.

오늘(24일) 오후 1시 57분쯤 발생했던 정부 모바일 신분증 신규 발급 서비스 장애는 6시간 40분 만인 오후 8시 40분쯤 전면 복구됐습니다.

모바일 신분증 시스템을 운영하는 한국조폐공사는 서버 점검 담당자가 환경 설정을 잘못해 서버가 다운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서비스 장애로 불편을 끼쳐 국민께 사과드린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번 모바일 신분증 먹통 사태는 지난 17일 정부 행정 전산망이 '셧다운' 된 뒤 일주일 사이에 발생한 네 번째 전산 장애입니다.




YTN 차정윤 (jych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