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경호 "SVB 사태 여파 예측 어려워...경각심 갖고 주시"

추경호 "SVB 사태 여파 예측 어려워...경각심 갖고 주시"

2023.03.14. 오전 08:0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추경호 "SVB 사태 여파 예측 어려워...경각심 갖고 주시"
AD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현시점에서 미국 실리콘밸리은행 사태의 여파를 예측하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추 부총리는 오늘 아침 서울 은행회관에서 비상거시경제 금융회의를 열고 정부는 높은 경각심을 갖고 상황을 예의주시해 나가겠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번 사태는 높은 수준의 인플레이션 대응을 위한 고강도 금융 긴축이 지속되면서 취약 부문의 금융 불안이 불거져 나온 경우라고 진단했습니다.

추 부총리는 우리 금융시장은 전반적으로 안정을 유지하는 모습이라며 향후 시장 상황을 예의주시해야겠으나 현재까지는 국내 금융시장 영향이 제한적인 양상이라고 평가했습니다.

국내 금융기관은 자산·부채 구조가 SVB와 상이하고 유동성이 양호해 일시적 충격에 견딜 수 있는 충분한 기초체력을 갖고 있는 걸로 평가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은행 등 주요 금융기관과 4대 공적연금, 한국투자공사, 우정사업본부 등 투자기관 등의 관련 은행들에 대한 위험 노출액 규모도 상대적으로 크지 않은 걸로 파악돼 현 단계에서의 직접적인 영향은 제한적일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정부는 관계기관 합동점검체계를 24시간 가동할 계획입니다.



YTN 오인석 (insuko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