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실시간뉴스] 파업 닷새째...정부·화물연대 첫 교섭

[YTN 실시간뉴스] 파업 닷새째...정부·화물연대 첫 교섭

2022.11.28. 오전 06:21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 화물연대 파업이 오늘로 닷새째를 맞았습니다. 이번 주부터 파업에 따른 피해가 본격적으로 드러날 것으로 보이는데 오늘 정부와 화물연대가 파업 이후 처음으로 만나 교섭에 나설 예정입니다.

■ 강원도 양양에서 산불 예방 활동을 하다 추락 사고로 탑승자 5명이 숨진 헬기 기장이 비행 당시 탑승자를 2명으로 보고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과 당국은 아직 확인되지 않은 사망 탑승자 신원 파악과 함께 사고 원인 조사에 나섰습니다.

■ 태극 전사들이 오늘 밤 카타르월드컵 16강 길목에서 아프리카의 복병 가나와 물러설 수 없는 한판 승부를 펼칩니다. 부상을 입은 황희찬은 1차전에 이어 오늘도 결장하고, 1차전에서 다친 '수비의 핵' 김민재의 출전 여부는 오늘 결정됩니다.

■ 1차전에서 독일을 꺾는 파란을 일으켰던 일본은 2차전에서 코스타리카에 패했습니다. 피파 랭킹 22위 모로코는 2위 벨기에를 제압하는 이변을 연출했습니다.

■ 민주당이 오늘까지 윤석열 대통령이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을 파면하지 않으면 해임건의안을 추진할 것으로 것임을 시사했습니다. 대통령실은 진상 규명 이후 책임 소재를 밝힐 것이라며 이를 일축했고, 국민의힘은 민주당이 국정조사 시작부터 겁박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 오늘부터 코로나19 위중증 환자 병상 330개가 재가동됩니다. 확산세는 주춤하지만, 위중증 환자와 고령층 사망자가 늘어난 데 따른 것으로 정부는 하루 확진자 20만 명이 발생해도 대응할 수 있도록 병상을 운영한다는 방침입니다.

■ 중국 정부의 이른바 '제로 코로나' 정책에 대한 시민들의 반발이 확산하고 있습니다. 곳곳에서 항의 시위가 잇따르고 있고, 중국에선 이례적으로 시진핑 주석의 퇴진 구호가 나오기도 했습니다.

■ 오늘 제주도를 시작으로 저녁에는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리고, 비가 그친 뒤에는 영하권의 매서운 추위가 찾아오겠습니다. 오늘 밤 카타르월드컵 거리응원에 나서는 시민들은 우비나 여벌 옷 등을 준비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