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기업] 현대차, 포니 디자이너와 48년 만에 쿠페 콘셉트 복원

실시간 주요뉴스

현대자동차가 포니를 디자인했던 이탈리아 디자이너 조르제토 주지아로와 함께 지난 1974년 이탈리아 토리노 모터쇼에서 처음 공개한 '포니 쿠페 콘셉트'를 복원하는 프로젝트를 가동합니다.

'포니 쿠페 콘셉트'는 양산에 이르지 못하고 유실됐지만, 현대차 디자인에 영향을 미쳤으며, 영화 '백 투 더 퓨처'에 등장하는 타임머신 '드로리안' 디자인의 기반이 됐습니다.

엑셀과 프레스토, 스텔라, 쏘나타 등 현대차 초기 모델들을 디자인하며 '20세기 최고의 자동차 디자이너'에 선정된 조르제토 주지아로는 포니 쿠페 콘셉트를 복원해 내년 봄에 공개할 예정입니다.




YTN 이승윤 (risungyo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