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코로나19 거리두기 해제에도 은행 '단축 영업'은 여전

실시간 주요뉴스

코로나19 거리두기 해제에도 은행 '단축 영업'은 여전
코로나19에 따라 영업시간을 단축했던 시중은행과 저축은행 대부분이 아직도 단축 영업을 하고 있어 소비자 불편이 우려된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박재호 의원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보면 시중은행 17곳과 저축은행 79곳의 84%인 81곳이 지난 2020년 12월 사회적 거리두기 이후 영업시간을 단축했습니다.

올해 들어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됐지만, 단축 영업을 했던 은행의 83%인 67곳은 여전히 영업시간은 줄여 운영하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와는 달리 대형마트와 영화관, 백화점 등의 편의 시설은 기존 영업시간으로 되돌린 상태입니다.

박 의원은 금융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의 불편이 따르는 만큼, 영업시간 변경을 위한 적극적인 검토가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YTN 조태현 (chot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