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대출규제 완화...기존주택 처분 2년·전입 의무 폐지"

실시간 주요뉴스

"대출규제 완화...기존주택 처분 2년·전입 의무 폐지"
정부가 주택 임대 매물을 늘리기 위해 규제지역 대출 조건을 완화합니다.

추경호 부총리는 오늘(21일) 부동산관계장관회의에서, 규제지역에서 주택담보대출을 받는 조건인 기존주택 처분 기한을 현행 6개월에서 2년으로 늘리고, 신규주택 전입 의무를 폐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추 부총리는 이와 함께 임대주택을 양도할 때 법인세 20% 추가 과세 면제를 위한 요건을 6억 원 이하에서 9억 원 이하로 완화해 서울과 수도권의 임대주택 공급을 촉진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권남기 (kwonnk0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