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저축은행, 예대 금리 차이로 폭리...은행의 4배"

실시간 주요뉴스

"저축은행, 예대 금리 차이로 폭리...은행의 4배"
저축은행들이 예대 금리 차이로 막대한 수익을 올리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국민의힘 강민국 의원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보면 지난해 79개 저축은행의 예대마진 수익은 5조 310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지난 2018년보다 20% 넘게 늘어난 것입니다.

이들의 예금과 대출의 금리 차이는 올해 들어 7월까지 평균 7.2%포인트로 나타나, 시중은행 1.9%포인트의 4배에 달했습니다.

강 의원은 저축은행 대출자 가운데에는 중·저신용자가 많아 예대금리차가 은행보단 클 수밖에 없다면서도, 4배나 되는 금리 운용이 적정한지는 의문이라고 지적했습니다.

YTN 조태현 (choth@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