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삼성전자, 다음달 말 백신접종 시작...대기업 '자체 접종' 추진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삼성전자, 다음달 말 백신접종 시작...대기업 '자체 접종' 추진

2021년 06월 25일 17시 2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삼성전자가 다음 달에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자체적으로 백신 접종을 시작합니다.

대규모 백신 접종을 신속하게 진행하려는 방역 당국의 계획에 발맞춰 현대차와 SK하이닉스 등 다른 대기업들도 접종 계획을 서두르고 있습니다.

이광엽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방역 당국이 사업장 내 부속 의원이 있는 곳에 백신 접종을 허용하자 대기업들이 자체 계획을 내놓기 시작했습니다.

삼성전자는 다음 달 말부터 임직원들에게 백신 접종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수원과 구미, 광주 등 부속 의원이 있는 사업장 임직원과 상주 협력사 직원이 대상입니다.

오는 28일부터 신청을 받은 뒤 다음 달 27일부터 4주 간격으로 사내 병원에서 1, 2차 모더나 백신 접종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삼성전자는 8월 초 정부의 만18세∼59세 대상 백신 접종 시기에 맞춰 집단면역 조기 달성에 기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방역 당국은 부속의원이 있는 사업장에 백신을 공급해 근로자들의 편의를 돕겠다는 방침입니다.

[정은경 / 질병관리청장 (어제) : 일단은 사업장 중에서 부속의원이 있어서 자체접종이 가능한 의료기관, 의료시설, 의료인력 등을 가지고 있는 경우는 저희가 백신을 공급해서…]

현대차그룹도 현대차 공장 3곳과 기아 공장 3곳 등에서 자체 백신 접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SK하이닉스와 포스코, LG디스플레이 등 다른 대기업들도 구체적인 접종 계획을 짜는데 분주한 모습입니다.

대기업들은 코로나19 집단 감염을 막기 위해 오랜 기간 비상 대응을 지속하면서 가슴을 졸였기 때문에 자체 백신 접종에 상당한 기대를 걸고 있습니다.

YTN 이광엽입니다.

YTN 이광엽 (kyupl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