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변창흠 "당시 LH 사장으로 책임통감"...조사 참여 논란

실시간 주요뉴스

경제

변창흠 "당시 LH 사장으로 책임통감"...조사 참여 논란

2021년 03월 04일 22시 2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변창흠 국토부 장관 ’LH 직원 땅 투기 논란’ 사과
"3기 신도시 대규모 택지 8곳, 투기 의혹 조사"
변 장관 지휘·감독 책임…조사 참여 신뢰성 논란
청와대 국민청원에는 ’국정 감사’ 요구도 등장
[앵커]
LH 직원들의 신도시 땅 투기 논란에 대해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도 대국민 사과와 함께 대대적인 조사 착수 방침을 밝혔습니다.

하지만 당시 LH를 이끌던 변장관 본인 역시 그 책임에서 벗어날 수 없는 만큼 조사의 신뢰성에 대해 의심의 눈초리가 여전합니다.

김태민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LH의 대국민 사과 발표 후 주무 부처인 국토교통부 장관 역시 마이크 앞에 섰습니다.

변창흠 장관은 당시 LH 사장으로서 불미스런 일을 막지 못한 책임을 통감한다며 사과했습니다.

[변창흠 / 국토교통부 장관 : 소관업무의 주무부처 장관이자 직전에 해당 기관을 경영했던 기관장으로서 책임을 통감하며 국민 여러분께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그러면서 국토부 공무원과 유관 공공기관, 지자체 직원을 대상으로 3기 신도시 대규모 택지 8곳에 대한 투기 의혹 조사에 착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2·4 공급대책에 포함된 공공택지 사업은 차질없이 그대로 추진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변 장관 역시 지휘·감독 책임에서 자유롭지 않은 상황인 만큼 국토부의 조사 참여와 신뢰성에 대한 의심은 가시지 않고 있습니다.

[이강훈 / 참여연대 민생희망본부 실행위원 (YTN 출연) : LH의 오래된 구조적인 문제들이 이번에 터져 나온 게 아닌가 이렇게 보고 있습니다. 이미 변창흠 장관 재직 전부터 일어난 일인데 계속 주기적으로 조사를 했더라면 막을 수 있었던 점에서 상당히 아쉽고요.]

실제로 청와대 국민 청원 게시판에는 정부 차원의 자체조사를 넘어 국정감사를 요구하는 목소리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또 전수조사를 통해 3기 신도시에 대한 투기 정황이 추가로 드러날 경우, 변 장관의 책임을 묻는 목소리도 더욱 커질 것으로 보입니다.

YTN 김태민[tmkim@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