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굳건해질 협력으로 대한민국 내일 새 지평 기대"

與 "굳건해질 협력으로 대한민국 내일 새 지평 기대"

2024.05.27. 오후 4:28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국민의힘은 4년 5개월 만에 열린 한일중 정상회의 성과를 두고, 3국 정상이 한곳에 모여 머리를 맞댄 만큼 더욱 굳건해질 협력을 기반으로 새 지평을 열게 될 대한민국의 내일을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곽규택 수석대변인은 논평에서 윤석열 대통령은 양국 정상과 마주 앉아 민생·경제 발전을 중점으로 논의했고, 공동선언문을 도출해 3국의 협력 체제를 견고히 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특히, 정상회의를 앞두고 북한이 군사정찰 위성 발사를 예고하며 한반도 평화를 위협하는 도발이 있었기에, 한반도와 동북아의 평화·안정·번영이 공동이익이자 공동책임이란 점에 3국이 한뜻을 모아 목소리를 낸 건 큰 의의가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이어 이번에 도출된 외교 성과가 민생경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정부와 함께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YTN 조성호 (chos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