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2023 프로야구 개막전 시구...'스트라이크'에 환호성도

尹, 2023 프로야구 개막전 시구...'스트라이크'에 환호성도

2023.04.01. 오후 4:4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윤석열 대통령이 2023년 프로야구 정규시즌 개막전에서 시구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오늘(1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린 NC 다이노스와 삼성 라이온즈 개막 경기에서 야구 국가대표팀 점퍼를 입고 시구자로 나섰습니다.

허구연 KBO 총재의 안내를 받으며 마운드에 오른 윤 대통령은 안정적인 자세로 스트라이크 존에 꽂히는 공을 던져 관중들의 환호를 받았습니다.

김건희 여사도 같은 점퍼를 입고 동행해 시구를 마친 뒤 대통령 부부가 함께 경기를 관람했습니다.

윤 대통령이 시구한 야구공과 글러브에는 대통령과 김 여사가 친필 사인을 남겼는데, 부산 기장군에 건립될 야구 박물관에 기증합니다.

이도운 대변인은 시구에 앞서 야구 관계자들과 환담에서 윤 대통령은 어려서부터 야구를 즐겼고 서울대 재학 중에는 법대 야구부에서 활동했던 이야기를 했다고 서면 브리핑으로 전했습니다.

또 윤 대통령이 시구 연습을 할 때 제대로 된 와인드업과 빠른 스피드에 야구 관계자들이 놀랐고, 시구를 지켜본 허구연 총재는 '역대급 돌직구'라고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박소정 (sojung@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