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재명 "검찰이 쇼해" 작심 발언...與 "떳떳하게 조사받아야"

실시간 주요뉴스

이재명, 회의 마지막 깜짝 발언…"검찰이 쇼해"
"검찰, 선무당 굿하듯 시끄럽게 수사…목적 뭐냐"
일각 '유감 표명' 요구 일축…정면 돌파 의지
"'청담동 술자리' 의혹에 민주당 지도부 가담"
[앵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자신을 향한 전방위 수사에 대해 검찰이 쇼하고 있다며 격한 반응을 쏟아냈습니다.

하지만 여당은 떳떳하게 수사를 받는 게 명예를 회복할 유일한 길이라고 응수했습니다.

김승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이재명 대표는 최고위 공개회의 마지막에 '웬만하면 이야기를 안 하려 했다'고 운을 떼며, 검찰 수사를 싸잡아 비판했습니다.

[이재명 / 더불어민주당 대표 : 검찰이 수사를 해야지, 쇼를 해서야 되겠습니까?]

선무당 굿하듯 꽹과리를 쳐가며 시끄럽게 한다, 수사의 목적이 진실을 밝히는 거냐, 사실을 조작하는 거냐며 작심 발언을 이어갔습니다.

[이재명 / 더불어민주당 대표 : 이 연기도 적절히 해야지, 능력도 엉망인 데다 이런 식으로 계속 계좌를 털다 털다 보면 계좌가 다 닳아 없어질 것 같습니다.]

당내에서 비이재명계를 중심으로 최측근 구속에 대한 유감 표명 요구 등이 나오는 가운데, 이 대표가 이를 일축하고 정면 돌파하겠다는 의지로 풀이됩니다.

국민의힘은 최측근들이 구속되는 데도 이 대표가 정적 탄압이라는 허망한 구호만 외친다면서, 숨을 곳은 지구 어디에도 없다고 전방위 압박에 나섰습니다.

[성일종 / 국민의힘 정책위의장 : (명예 회복할 유일한 방법은) 떳떳하게 검찰 수사에 응함으로써 '먼지 한 톨, 1원이라도 받았으면 모든 공직을 내려놓겠다'고 대국민 선언한 자신의 말을 지키는 것입니다.]

여기다 김의겸 의원의 청담동 술자리 의혹 제기와 이 대표 연관성을 거듭 주장하면서, 선동과 가짜뉴스 유포로 현 정부를 흔들 궁리만 한다고 비판했습니다.

[김미애 / 국민의힘 원내대변인 : 민주당 지도부가 '흑색 김의겸' 각본, 이재명 연출의 청담동 '뻥' 자리 연극에 주연, 조연으로 출연한 것입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수사 상황 보도와 관련해 검찰을 공무상 비밀누설 혐의로 고발하는 방안도 검토한다고 밝혔는데, 이 대표에 대한 직접 수사가 가까워질수록 여야 공방도 더욱 치열해질 전망입니다.

YTN 김승환입니다.




YTN 김승환 (ks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