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통일부 "북 잇단 도발...'담대한 구상' 유효성 더 커져"

실시간 주요뉴스

통일부 "북 잇단 도발...'담대한 구상' 유효성 더 커져"
북한이 일본 상공을 통과하는 중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는 등 도발 수위를 높이는 가운데 통일부는 윤석열 대통령이 제안한 '담대한 구상'의 유효성이 더 커졌다고 평가했습니다.

통일부 당국자는 북한의 위협과 도발은 강하고 단호히 억제하면서, 제재와 압박을 통해 핵 개발을 단념하도록 만들고, 대화와 외교로 북한을 견인하는 입체적 접근을 견고하게 유지하는 게 중요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또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비핵화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표명한 데 이어 지난달 8일 핵무력 법제화를 발표하고 연이은 탄도 미사일의 도발이 이뤄지고 있다고 진단했습니다.

하지만 중요한 것은 종국적으로 북한이 핵을 포기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스스로 비핵화의 길로 나아가도록 하는 거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러한 차원에서 정부는 북한의 비핵화 대화 복귀 결정을 수동적으로 기다리기보다는 억제와 단념, 대화의 입체적 접근을 견고하게 유지하는 게 중요하다고 본다고 설명했습니다.




YTN 홍주예 (hongkiz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