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천공 제자 취임식 참석' 보도에 野 "국감에서 진상 규명"

실시간 주요뉴스

더불어민주당은 무속인 '천공 스승'의 수제자들이 윤석열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했다는 언론 보도와 관련해 국정 감사에서 진상을 규명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민주당 김현정 대변인은 국회 브리핑에서 욕설 유튜버도 모자라 무속인이 대통령 취임식에 초대된 이유는 무엇이냐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대통령실이 숨김없이 취임식 초청 명단을 공개해야 한다며, 국정 감사에서 진위를 가릴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한 매체는 대통령 취임식 명단에 있는 윤 대통령 부부 지인 이름과 주소를 확보한 뒤 무속인 천공 스승 측근 2명이 취임식에 참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YTN 황윤태 (hwangyt2647@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