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주호영 "해임건의안 남발하면 국회 권능 희화화"

실시간 주요뉴스

주호영 "해임건의안 남발하면 국회 권능 희화화"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이 강행 추진하는 박진 외교부 장관 해임건의안에 대해 수용되기 어려운 해임 건의안을 남발하면 헌법상 효력만 없어지는 희화화 현상이 생길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오늘(29일) 국회에서 열린 국민 중심 코로나 방역 관련 당정 협의회 도중 기자들과 만나 해임 건의안은 헌법에 주어진 국회의 권능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박 장관은 업무를 시작한 지 불과 4∼5개월밖에 되지 않았지만,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 조문이라든지 유엔총회 등 다자 외교 관계에서 나름대로 역할을 했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대한민국을 대표해 국익을 지키기 위해 외교활동을 하는 외교부 장관에게 불신임이라는 낙인이 찍혀지면 활동하는데 많은 제약이 있어 오히려 국익을 해친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엄윤주 (eomyj101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