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대통령실 정책기획수석 신설...새 홍보수석 김은혜 확정

실시간 주요뉴스

尹 "대통령실에 어떤 문제 있는지 되짚어보겠다"
김대기 비서실장 "대통령실 정책기획수석 신설"
"정책 분야 소통…이관섭 무역협회 부회장 유력"
[앵커]
대통령실이 정책과 홍보 부문을 중심으로 조직을 일부 개편하기로 했습니다.

정책 조정 역할이 미흡하다는 지적에 따라 정책기획수석을 신설하기로 했고, 홍보수석은 김은혜 전 의원으로 교체합니다.

박소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대규모 인적 쇄신에는 선을 그으면서도 대통령실에 어떤 문제가 있었는지 되짚어보겠다고 밝힌 윤석열 대통령.

[윤석열 / 대통령 : 벌써 시작을 했지만, 그동안 우리 대통령실부터 어디에 문제가 있었는지 지금 짚어보고 있습니다.]

하루 만에 김대기 비서실장이 대통령실 조직 개편 방향을 밝혔습니다.

먼저 정책기획수석 신설안을 내놨습니다.

정책 분야 소통을 원활히 할 역할이 필요했다는 설명과 함께 이관섭 무역협회 부회장이 유력하다고 전했습니다.

[김대기 / 대통령 비서실장 : (정책 분야에) 소통 문제라든지 그런 게 있기 때문에 앞으로 국민, 내각, 대통령실 간에 소통과 이해를 원활히 할 수 있는….]

만 5세 입학 추진 방안 등을 둘러싼 혼선에 대해 대통령실 내 정책실이 없어 부처 간 조율이 미흡하다고 지적된 만큼 이 분야를 보강하기로 한 겁니다.

대통령실 슬림화 기조에 어긋나는 것 아니냐는 질문에는 국정운영을 하다 보면 필요한 분야가 있고 줄일 분야가 있다고 답했습니다.

홍보 라인도 교체하기로 했습니다.

YTN 취재 결과 새 홍보수석으로 윤 대통령 당선인 시절 대변인을 지낸 김은혜 전 의원이 내정됐습니다.

경기지사 선거에서 패배한 뒤 독일로 출국했던 김 전 의원은 최근 귀국해 대통령과 직접 만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오는 21일 발표 때 대통령실 브리핑룸을 찾아 인사할 예정입니다.

[김대기 / 대통령 비서실장 : 홍보수석 비서관에 관심이 많으셨는데 조금 살펴볼 게 있고 해서 이번 일요일에 이 자리에서 다시 말씀드리겠습니다.]

현재 홍보수석을 맡고 있는 최영범 수석은 홍보 특보로 옮기고, 강인선 대변인은 유임되지만, 신임 홍보수석이 브리핑에 보다 적극적으로 나섭니다.

김대기 비서실장은 조직은 살아있는 유기체라며 필요성이 있으면 그때그때 개편하겠다는 말로 추가 개편 가능성을 내비쳤습니다.

다만, 일부에서 거론된 2실장 5수석을 3실장 7수석으로 늘리는 방안은 확정되지 않았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YTN 박소정입니다.


YTN 박소정 (sojung@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