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장관 후보 14명 평균재산 41.9억...과반 '강남 3구' 주택 보유

실시간 주요뉴스

윤석열 정부 초대 내각 18개 부처 장관 후보자 가운데 14명의 평균 재산이 41억 9천만 원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가운데 절반이 넘는 8명은 이른바 '강남 3구'에 아파트를 보유했습니다.

내각 인선 1차 발표에 포함된 장관 후보자 8명과 권영세 통일부 장관 후보자 등 추가로 국회에 접수된 6명의 청문 요청안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파악됐습니다.

윤 당선인은 다음 주 초까지 남은 4개 부처 장관 후보자에 대한 청문 요청안을 국회에 제출할 예정입니다.


YTN 김태민 (tm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