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尹, 2차 인선 발표...법무부 한동훈·통일부 권영세

실시간 주요뉴스

행안부 이상민·해수부 조승환 내정
통일부 한화진·중기부 이영 내정
비서실장 김대기 전 청와대 정책실장 지명
[앵커]
윤석열 당선인이 2차 내각 인선을 발표했습니다.

법무부 장관 후보에는 당선인의 측근, 한동훈 검사장이, 통일부 장관 후보자에 현재 인수위원회 부위원장을 맡고 있는 국민의힘 권영세 의원이 지명됐습니다.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엄윤주 기자!

[기자]
네, 서울 삼청동 인수위원회입니다.

[앵커]
조금 전 윤석열 당선인이 2차 내각 인선을 발표했는데요. 우선 정리해주시죠.

[기자]
윤석열 당선인은 조금 전 오후 2시 2차 내각 인선안을 직접 발표했습니다.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윤 당선인의 검사 시절 최측근인 한동훈 검사장을, 통일부 장관에는 권영세 의원을 지명했습니다.

외교부 장관으로는 박진 국민의힘 의원이,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으로는 김인철 한국외대 전 총장이 낙점됐습니다.

행정안전부 장관에는 이상민 전 국민권익위 부위원장이 해수부 장관으로는 조승환 전 해양수산과학기술진흥원장이 지명됐고요.

환경부 장관에는 한화진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이,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에는 이영 의원이 내정됐습니다.

오늘 발표에서 윤 당선인은 비서실장 등 주요 핵심참모 인선도 일부 공개했는데요.

비서실장에는 김대기 전 이명박 정부 청와대 정책실장이 지명됐습니다.

하지만, 이번 2차 인선에서도 이른바 안철수계 인사는 전혀 포함되지 않으면서 윤 당선인 측과 안 위원장 측 간의 불협화음이 더욱 심화될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옵니다.

[앵커]
이번 인선에서 가장 눈에 띄는 것이 한동훈 검사장의 법무부 장관 발탁입니다.

정치권 공방이 예상되는데 여야 반응은 어떤가요.

[기자]
앞서 윤 당선인은 법무부와 행안부 장관으로 정치인 출신을 배제하겠다는 뜻을 밝혀왔는데요.

여기에 한동훈 검사장이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되자 이를 두고 파격적인 인사가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윤석열 당선인은 파격 인사가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한 후보자야말로 법무 행정을 담당할 최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한 후보자가 다양한 국제 업무 경험을 가지고 있어 경제 발전을 뒷받침할 수 있는 법무행정의 현대화와 글로벌 스탠다드에 맞는 사법 제도를 정비해달라고 요청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하지만 이른바 윤석열 사단의 최측근인 한동훈 검사장의 법무부 장관 지명을 둘러싸고 정치권 공방이 거세게 이어질 것으로 보이는데요.

가장 먼저 민주당에서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오영환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구두 논평을 통해 그야말로 검찰 공화국을 선포하는 것이라며 윤 당선인이 검찰을 사유화하고 있다고 비판했고요.

최강욱 의원도 자신의 SNS에 검찰 정상화에 대한 대응으로 가장 윤석열다운 방식을 택했다고 비꼬았습니다.

아직 국민의힘 쪽에서는 공식 반응이 나오지 않고 있는데요.

다만 조심스러운 분위기가 읽히고, 민주당의 공세 수위를 보고 방어 논리를 펼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서울 삼청동 인수위원회에서 YTN 엄윤주입니다.



YTN 엄윤주 (eomyj101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