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재명 34%·윤석열 33% '백중세'...안철수·심상정 '지지율 유지'

실시간 주요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지지율이 상승하며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와 초접전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갤럽이 지난 18일부터 사흘 동안 전국 유권자 1,002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차기 대선 후보 가운데 이재명 후보를 지지한다는 응답은 34%로 일주일 전보다 3%포인트 줄었습니다.

윤석열 후보 지지율은 2%포인트 오른 33%로, 이 후보와의 격차를 1%포인트 차이로 줄이며 백중세를 이뤘습니다.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는 17%, 정의당 심상정 후보는 3%로 지난주와 같았습니다.

지지 후보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 응답자의 48%는 '그 후보가 좋아서', 46%는 '다른 후보가 싫어서'라고 답했습니다.

연령대별로 40대 이상에서는 '특정 후보가 좋아서' 지지한다는 사람이 50%를 웃돌았지만, 20·30대는 60% 정도가 '다른 후보가 싫어서'라고 답했습니다.

지지 후보별로는 이재명 후보 지지자는 '그 후보가 좋아서' 60%, 안철수 후보 지지자는 '다른 후보가 싫어서' 64%로 기울었고, 윤석열 후보 지지자는 팽팽하게 갈렸습니다.

전체 질문지 등 자세한 내용은 한국갤럽(https://www.gallup.co.kr/)이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워윈회(https://www.nesdc.go.kr)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됩니다.


YTN 나연수 (ysn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