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재명 "이순자, 사과인지 아닌지...마지막까지 광주 우롱"

실시간 주요뉴스

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고(故) 전두환 씨 부인 이순자 씨가 남편의 재임 중 과오를 사과한다면서 마지막 순간에도 광주 시민들을 우롱했다고 비판했습니다.

이 후보는 오늘(27일) 전남 강진에서 농민 간담회를 진행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이 씨의 발언 앞뒤를 보면 사과하는 건지 아닌지 잘 모르겠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이 씨의 사과에 대해 민정기 전 청와대 비서관이 5·18 관련 언급은 아니라고 선을 그은 것과 관련해, 전 씨의 재임 중 행위보다 재임 과정에서 벌어진 쿠데타와 학살이 더 문제라고 꼬집었습니다.

그러면서, 사과하는 마음이 눈곱만큼이라도 있다면 전 씨가 사망한 날 극단적 선택을 한 광주 시민군 이광영 씨에 대해 한마디라도 했어야 한다며 결국 부인도 전 씨가 생전에 취했던 것처럼 아무 잘못 없다는 태도를 보인 거라고 비판했습니다.

YTN 송재인 (songji10@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