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번주 아세안 연쇄 외교장관회의...북한, ARF 참석 주목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이번주 아세안 연쇄 외교장관회의...북한, ARF 참석 주목

2021년 08월 01일 10시 4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이번주 아세안 연쇄 외교장관회의...북한, ARF 참석 주목
이번 주 정의용 외교부 장관과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 등이 참석하는 아세안 관련 외교장관회의가 잇따라 열리는 가운데 아세안지역안보포럼, ARF에 북한도 참석할 것으로 보여 논의결과가 주목됩니다.

외교부는 정 장관이 모레(3일) 한-아세안과 아세안+3 (한중일), 오는 4일 동아시아정상회의 (EAS), 6일 ARF 등 모두 4개의 아세안 관련 외교 장관 화상 회의에 참석해 코로나19 공조와 경제 협력 방안 등을 논의한다고 밝혔습니다.

정 장관은 특히 남북 간 통신선 복원 등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 정착의 실질적 진전을 이루기 위한 노력을 소개하고 참가국들의 지지를 요청할 계획입니다.

가장 관심이 큰 회의는 북한이 참여하는 유일한 역내 다자 안보 협의체인 ARF로, 남북한과 아세안, 미국, 중국, 일본, 유럽연합(EU) 등 모두 27개국이 회원국입니다.

지난 6월 ARF 준비 회의에 안광일 주아세안 대표부 북한 대사가 참석한 점으로 미뤄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안 대사가 나올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리선권 외무상이 직접 참석할지 관심이 쏠립니다.

과거엔 남북 대표가 ARF 외교장관 회의를 계기로 조우했는데, 이번 회의는 화상으로 열려 이런 기회는 없을 전망입니다.

YTN 이승윤 (risungyoo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