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통일부 "판문점·연락사무소 통해 남북 통화 진행"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통일부 "판문점·연락사무소 통해 남북 통화 진행"

2021년 07월 27일 12시 0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통일부는 남북 간 통신 연락선이 약 13개월 만에 복원된 데 환영의 뜻을 나타내며 오늘 오전 판문점과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직통 전화를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종주 통일부 대변인의 발표 내용을 들어보겠습니다.

[이종주 / 통일부 대변인]
남북공동연락사무소는 오전 10시 통화를 시도하였으며, 양측 간 통신회선 등에 대한 기술적 점검 등을 거쳐 오전 11시 4분부터 11시 7분까지 양측 연락대표 간 통화가 이루어졌습니다.

오늘 통화에서 우리 측 연락대표는 '1년여 만에 통화가 재개되어 기쁩니다. 남북 통신망이 복원된 만큼 이를 통해 온 겨레에 기쁜 소식을 계속 전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라고 하였습니다.

아울러, 우리 측은 이전처럼 매일 오전 9시와 오후 5시에 양측 간 정기통화를 할 것을 제안하였으며, 북측도 호응하였습니다.

YTN 이종주 (kyojoo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