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왕이 中 외교부장 오늘 방한...'한미동맹 견제' 주목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왕이 中 외교부장 오늘 방한...'한미동맹 견제' 주목

2020년 11월 25일 00시 0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왕이 中 외교부장 오늘 방한...'한미동맹 견제' 주목
왕이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오늘 저녁 2박 3일 일정으로 한국을 방문합니다.

지난해 12월 방한 이후 약 1년 만입니다.

왕이 외교부장은 내일(26일) 오전 외교부 청사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회담을 열어 양국 관심사를 놓고 의견을 나눕니다.

한중 외교 장관은 이번 회담에서 코로나19 대응 협력과 고위급 인사 교류, 한반도와 지역 정세 등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코로나19 감염 확산으로 늦춰진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의 방한 일정도 조율할 것으로 보입니다.

외교부는 이번 방한이 양국이 중요한 파트너로서 모든 현안을 포괄적으로 협의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왕이 외교부장은 방한 기간 중 문재인 대통령을 예방해 시 주석의 방한 의지 등을 전달하고, 외교 안보 핵심 책임자들도 잇따라 만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왕이 외교부장의 이번 방한은 바이든 행정부 출범을 두 달 가까이 앞둔 가운데 한미동맹을 통한 대중 압박을 견제하고, 한중 협력을 다지려는 행보로 보는 시각이 높습니다.

앞서 왕이 외교부장은 스가 내각 출범 이후 처음으로 어제(24일) 일본을 방문해 모테기 도시미쓰 외무상 등과 회담을 열고 양국 주요 현안을 논의했습니다.

이교준 [kyojoo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