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박능후 "전 국민 백신 접종, 상식적 동의하지만 과유불급"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박능후 "전 국민 백신 접종, 상식적 동의하지만 과유불급"

2020년 09월 17일 11시 3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박능후 "전 국민 백신 접종, 상식적 동의하지만 과유불급"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전 국민 독감 백신 접종 주장에 상식적으로는 동의하지만, 과유불급이라며 과도한 건 오히려 비효율을 낳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 장관은 오늘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에 출석해 의료적 관점에서 볼 때 현재 확보한 백신 물량이나 접종 비율이 충분하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장관은 독감은 타미플루라는 치료제가 충분히 공급되고 있어 코로나19와 대처 방법이 다르다며 독감은 어느 정도 백신을 맞고, 만약 발병하면 바로 치료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이미 독감 백신은 과도하게 준비가 돼 있고 그 이상은 필요 없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의견이라며 독감에 대해서는 더 이상 논쟁할 필요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백신 추가 생산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는 독감 백신은 빠르면 9월 말, 10월 초부터는 접종이 시작돼야 하는데 생산에 5~6개월이 걸리고, 생산 시설도 이미 코로나19 백신을 위해 할당됐다고 설명했습니다.

김대근 [kimdaegeu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