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3,045명| 완치 20,248명| 사망 385명| 검사 누적 2,231,589명
문 대통령, 스가 日 총리에 축하 서한..."관계 발전 함께 노력"
Posted : 2020-09-16 20:13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스가 신임 일본 총리에게 축하 서한을 보내고, 한일 관계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습니다.

언제든 일본과 대화하고, 소통할 준비가 돼 있다며 일본 측의 적극적인 호응을 기대한다고도 전했습니다.

홍선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일본의 새 총리 선출 절차가 마무리되자 곧바로 스가 총리에게 축하 서한을 보냈습니다.

총리 선출을 축하하는 동시에 한일관계 개선에 대한 의지도 담아 보냈습니다.

문 대통령은 스가 총리 재임기간 동안 한일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전했습니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일본을 가장 가까운 나라이자, 기본적 가치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중요한 사이로 생각한다는 설명도 덧붙였습니다.

또, 문 대통령은 일본과 대화하고 소통할 준비가 돼 있다며 일본 측의 적극적인 호응을 기대한다는 말도 빼놓지 않았습니다.

과거사 문제뿐 아니라 양국 사이에 현안인 경제와 문화 등 모든 사안에 대해 해결책을 찾아보자는 제안을 한 셈입니다.

[강민석 / 청와대 대변인 : 우리 정부는 스가 신임 총리 및 새 내각과도 적극 협력하여 과거사 문제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경제?문화?인적교류 등 제 분야에서 미래지향적이고 호혜적으로 실질 협력을 강화해 나가고자 합니다.]

문 대통령은 또, 자리에서 물러난 아베 전 일본 총리에게도 건강 회복을 기원하는 서한을 보냈습니다.

문 대통령이 일본의 새 총리 선출을 계기로 경색돼 있는 한일관계 개선에 대한 의지를 밝히면서 일본의 새 내각이 어떤 반응을 보일지 주목됩니다.

YTN 홍선기[sunki0524@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