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598명| 완치 13,642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24,650명
문 대통령 "최고 민생 과제는 부동산...곧 추가 대책"
Posted : 2020-07-06 21:45
문 대통령 "부동산 대책 강력히 추진"
"투기 억제·실수요자 보호·서민 주거 안정"
"곧 추가 대책 내놓을 것…국회 협조 요청"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지난주 국토부 장관을 호출해 부동산 정책을 직접 챙기고 나선 문재인 대통령이 부동산 문제를 최고의 민생 과제로 꼽으면서 곧 추가 대책을 내놓겠다고 말했습니다.

정부 대책이 효과를 내려면 신속한 후속 입법이 중요하다며 국회의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김도원 기자입니다.

[기자]

[문재인 / 대통령 : 지금 최고의 민생 과제는 부동산 대책입니다.]

치솟은 집값으로 여론이 들끓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강력한 대책을 추진할 뜻을 거듭 밝혔습니다.

부동산 투기 억제, 실수요자 보호, 서민과 청년의 주거 안정을 목표로 내걸었습니다.

지난해 12·16 대책에 이어 6·17 대책이 나온 지 한 달도 안 된 가운데, 추가 대책 계획도 언급하며 국회의 협조를 요청했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 곧 내놓을 정부의 추가 대책까지 포함하여 국회에서 신속히 입법으로 뒷받침해 주어야 실효를 거둘 수 있습니다.]

문 대통령은 지난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을 따로 불러 보고받을 때도 필요하다면 언제든지 추가 대책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생애 최초 구입 지원과 투기성 보유자 부담 강화, 공급물량 확대 등의 정책 방향도 지시했습니다.

문 대통령이 부동산 문제를 직접 지휘하고 나선 데는 부동산 시장 불안으로 주요 지지층인 30~40대를 포함해 민심 이반이 심상치 않다는 우려도 깔려 있습니다.

올 초부터 부동산 투기를 뿌리 뽑겠다는 의지를 보였지만 성과는 나타나지 않았다는 평가입니다.

[문재인 / 대통령(신년 기자회견) : 정부는 지금의 대책이 뭔가 조금 실효를 다했다라고 판단되면 또 보다 강력한 대책, 끝없이 내놓을 것입니다.]

문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정부·여당은 이번 주 안에 추가 부동산 대책을 발표한다는 목표입니다.

잡히지 않는 집값, 청와대 참모들을 포함한 공직자들의 다주택 보유 논란 등으로 불신이 팽배한 가운데 새로 발표될 대책이 신뢰를 회복하는 계기가 될지 주목됩니다.

YTN 김도원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